전체메뉴
[콤팩트뉴스] 선동열, SK전 정상호 파울팁 여부 재차 항의 外
더보기

[콤팩트뉴스] 선동열, SK전 정상호 파울팁 여부 재차 항의 外

스포츠동아입력 2013-08-15 07:00수정 2013-08-15 07: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선동열 감독. 스포츠동아DB

선동열, SK전 정상호 파울팁 여부 재차 항의

KIA 선동열 감독은 14일 문학 SK전 4회말 2사 후 상대 타자 정상호의 파울팁 여부에 대해 어필했다. TV 화면상으로는 포수 이홍구가 투스트라이크 이후 정상호의 파울 타구에 미트를 갖다 댔다가 볼을 흘려 사타구니쪽에서 다시 잡은 것으로 나타났다. 타구가 최초로 포수의 미트나 손에 닿은 뒤 튀어나가더라도 땅에 닿기 전 잡으면 파울팁이 된다. 선 감독은 이 같은 판단 하에 삼진이라고 어필했지만, 심판진은 이를 받아들이지 않고 최초 판정(파울)을 유지했다. 선 감독과 이순철 수석코치는 6회 정상호 타석 때 볼-스트라이크 판정에 불만을 표시하며 재차 항의하기도 했다.

잠실·목동구장 ‘무정전 경기’ 위해 비상발전기 설치


서울시는 14일 잠실·목동종합운동장에 전기 공급이 끊기더라도 무정전으로 경기를 계속할 수 있도록 가스터빈발전기를 설치한다고 밝혔다. 리모델링 중인 장충체육관에도 비상발전기를 설치하고 재점등 시 즉시 불이 켜지는 등기구를 설치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이대호, 니혼햄전 4타수 무안타…팀도 패배

오릭스 이대호(31)가 14일 일본 홋카이도 아사히카와스타르핀구장에서 열린 니혼햄과의 원정경기에 4번 1루수로 선발 출전했으나 4타수 무안타로 부진했다. 이날 4번의 득점권 찬스에서 모두 범타로 물러났다. 타율은 0.321에서 0.317로 낮아졌다. 팀도 1-2로 패했다.

[스포츠동아]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