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송재림-솔비, ‘환상거탑’서 슬픈 연인으로 ‘열연’
더보기

송재림-솔비, ‘환상거탑’서 슬픈 연인으로 ‘열연’

동아일보입력 2013-08-14 15:55수정 2013-08-14 15:5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제공=송재림-솔비/SM C&C, 하이스타엔터테인먼트
배우 송재림과 가수 솔비가 연인으로 호흡을 맞춘다.

14일 케이블채널 tvN의 판타지 옴니버스 드라마 '환상거탑' 제작진에 따르면 송재림과 솔비는 '환상거탑'의 '스포일러'편에서 연인으로 출연해 가슴 아픈 사랑을 그릴 예정이다.

'스포일러'편에서 송재림은 미래를 예언하는 초능력자, 솔비는 잡지사 기자로 각각 출연한다. 극중 송재림과 솔비는 미스터리한 사건을 해결하면서 가슴 아픈 사랑에 빠지게 된다.


송재림은 "내가 진짜로 미래를 예언하는 초능력을 가지고 있다면 어떨까 생각하면서 연기했다"면서 "섬세한 감정을 제대로 표현하고 싶었다. 앞으로도 다양한 역할을 소화하고 싶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관련기사

두 사람의 출연 소식에 네티즌들은 "송재림-솔비, 잘 어울리는 커플이다", "송재림-솔비, 드라마 기대할게요", "송재림-솔비, 좋은 연기 보여주길 바란다", "송재림-솔비, 슬픈 사랑이라니 궁금해", "송재림-솔비, 새로운 커플 탄생"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송재림과 솔비가 출연하는 '환상거탑'은 14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