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루키’ 배윤호 챌린지투어 8회대회 정상
더보기

‘루키’ 배윤호 챌린지투어 8회대회 정상

스포츠동아입력 2013-08-09 07:00수정 2013-08-09 07: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배윤호. 사진제공|KPGA

‘루키’ 배윤호(20.한체대)가 한국프로골프(KPGA) 챌린지투어 8회 대회(총상금 7000만원·우승상금 1400만원)에서 우승했다.

배윤호는 8일 경기도 용인 태광골프장 북·동코스(파72·6943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10개 쓸어 담는 폭풍샷을 터트리며 10언더파 62타를 쳤다. 합계 12언더파 132타로 최성호(27), 박성준(25), 정영석(26·이상 11언더파 133타)를 1타 차로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

국가대표로 활약하다 2월 프로로 전향한 배윤호는 데뷔 6개월 만에 첫 우승을 차지하면서 안정적인 프로 입성에 성공했다.


주영로 기자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