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충북]청주공예비엔날레 조직위, 외국인 홈스테이 가정 모집
더보기

[충북]청주공예비엔날레 조직위, 외국인 홈스테이 가정 모집

동아일보입력 2013-08-06 03:00수정 2013-08-0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직지(直指)와 공예의 고장 청주를 외국인에게 직접 알려주세요.”

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 조직위원회가 비엔날레 기간에 외국인 관광객에게 홈스테이 서비스를 제공할 일반 가정과 작가 공방을 9일까지 모집한다.

조직위는 이번 비엔날레 기간에 200여 명의 외국 작가와 관광객이 홈스테이를 할 것으로 예상하고 80∼100가구의 홈스테이 호스트를 모집할 예정이다. 대상은 청주시와 청원군에 살고 있는 거주자 2명 이상의 가정이나 지역작가의 공방이다. 인종과 종교, 외국문화에 편견이 없고 숙박과 아침식사를 무료로 제공하고, 가족과 함께 문화체험 및 탐방을 할 수 있어야 한다. 또 가족 가운데 한 명 이상이 기본적인 외국어 소통이 가능해야 한다. 홈스테이 호스트로 선정된 가정과 공방에는 비엔날레 무료입장권과 봉사활동 증명서, 청주관광안내 정보자료가 주어진다.


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 홈스테이는 2009년 처음 시작됐다. 2011년까지 청주 청원지역에서 100여 가정과 공방이 참여해 150여 명의 해외 작가와 관광객이 이용해 호평을 받았다. 신청은 비엔날레 홈페이지(okcj.org)나 조직위 마케팅부(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314)를 찾아 신청하면 된다.

주요기사

‘2012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는 ‘익숙함 그리고 새로움’(Something Old Something New)을 주제로 9월 11일부터 10월 20일까지 청주시 상당구 옛 연초제조창에서 열린다.

장기우 기자 straw825@donga.com
#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외국인 관광객#홈스테이 서비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