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효리 심경 고백, “어머님께 긴 문자가 왔다”… 무슨 일?
더보기

이효리 심경 고백, “어머님께 긴 문자가 왔다”… 무슨 일?

동아닷컴입력 2013-08-05 10:42수정 2013-08-05 10:4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 이효리 트위터 캡처

‘이효리 심경 고백’

가수 이상순과 결혼을 앞두고 있는 이효리가 예비 시부모님에게 쏟아지는 언론의 관심에 부담감을 보였다.

지난 4일 이효리는 자신의 트위터에 “상순 오빠 어머님께 긴 문자가 왔다. 기자들과 방송국에서 하루가 멀다 찾아와 인터뷰 해줄 때까지 몇 시간이고 기다리는데 마음 약하셔서 모른 척은 못 하시겠고 자꾸 이런저런 얘기해서 우리한테 피해주는 것 같다고 가게를 내놓으시고 조용한 곳으로 이사하시고 싶다고”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이효리는 마음이 너무 무겁다. 제발 부탁드려요. 그만 좀 하세요”라고 덧붙이며 곤란한 상황을 설명했다.

관련기사

이효리 심경 고백에 네티즌들은 “이효리 심경 고백 들어보니 고충이 심한 듯하다”, “안타까운 상황이네요”, “이효리 심경 고백까지? 이렇게 언론의 관심이 뜨거운 줄 몰랐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효리 이상순 커플은 오는 9월 제주도에서 양가 부모님과 형제들만 모인 가운데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기사제보 jjh@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