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연예 뉴스 스테이션] 드라마 ‘골든타임’ 작가, 출연배우 비난 인터뷰 논란
더보기

[연예 뉴스 스테이션] 드라마 ‘골든타임’ 작가, 출연배우 비난 인터뷰 논란

스포츠동아입력 2012-11-14 07:00수정 2012-11-14 07: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9월 호평 속 종영한 MBC 드라마 ‘골든타임’의 최희라 작가가 특정 배우를 비난한 월간지 인터뷰 기사로 논란에 휩싸였다. 하지만 해당 월간지는 “오보”라면서 해당 기사를 삭제했다.

최 작가는 한국방송작가협회가 발간하는 월간 방송작가 11월호와 가진 인터뷰에서 ‘골든타임 시즌2’에 대한 질문에 “배우 때문에 안 된다”고 말했다. 이어 배우 한 명을 지목하며 “중반 이후에는 배우를 믿지 못해서 장면을 빼야 하는 경우까지 발생했다”고 말했다.

특히 그 배우에 대해 “자신의 인기에 도취돼 있는 게 보였다. 마치 완장을 찬 돼지 같다는 생각까지 했다”고 거침없이 말했다.


이 같은 최 작가의 인터뷰 기사가 논란이 커지자 한국방송작가협회는 “문제가 된 인터뷰 내용은 기사 작성 과정에서 착오에 의한 것이었다”면서 “작가의 본뜻과 다르게 편집돼 죄송하다”고 해명하며 해당 기사를 삭제했다.

관련기사

[엔터테인먼트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