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대한민국 인구 5000만명 돌파… 인구정책 새로 짜야
더보기

대한민국 인구 5000만명 돌파… 인구정책 새로 짜야

동아일보입력 2012-06-23 03:00수정 2012-06-23 09:5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3일 오후 6시36분, 인구 5000만명 돌파… 2030년부터 다시 감소
우리나라 인구가 23일 오후 6시 36분에 5000만 명을 돌파한다. 1983년 4000만 명을 넘어선 지 29년 만이다. 하지만 낮은 출산율 탓에 ‘인구 5000만 명 시대’는 33년간 지속되다 2045년에는 다시 4000만 명대로 떨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통계청은 22일 ‘2010∼2060 장래인구추계’ 보고서에서 한국 인구가 4000만 명을 돌파한 1983년 이후 매년 평균 62만5000명씩 늘어 23일 오후 6시 36분에 5000만 명을 넘어설 것이라고 밝혔다. 같은 날 세계 인구는 70억5000만 명이고, 한국 인구 비중은 0.71%다. 우리나라 인구는 1967년 3000만 명, 16년 뒤인 1983년 4000만 명을 넘어섰으며 이후 산아제한 정책과 출산율 저하로 5000만 명 돌파에 29년이 걸렸다.

하지만 저출산, 고령화의 영향으로 2030년 5216만 명을 정점으로 인구가 줄기 시작해 2045년에 다시 5000만 명 밑으로 떨어질 것으로 추정됐다. 특히 생산가능인구(15∼64세)가 급속히 줄면서 잠재성장률 둔화에 따른 성장 정체, 부양 부담으로 인한 계층 간 갈등 심화 등 다양한 문제를 잉태할 것으로 우려된다. 전문가들은 “여성의 사회 진출 확대, 보육·육아 지원을 통한 출산율 제고 등 대책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이상훈 기자 january@donga.com
관련기사
#인구 5000만명#인구정책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