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폴란드 ‘높이 51m’ 세계 최대 예수상 완공
더보기

폴란드 ‘높이 51m’ 세계 최대 예수상 완공

동아일보입력 2010-11-07 12:36수정 2011-03-15 19: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폴란드의 한 소도시에 '세계 최대' 예수상이 완공됐다.

폴란드 서부 스비보드진의 다리우즈 베키즈 시장은 총높이 51m의 "세계 최대 규모" 예수상이 6일 완성됐다고 밝혔다. 이는 높이 38m인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명물 예수상보다 더 높다고 베키즈 시장은 주장했다.

이 예수상을 제작한 가톨릭 사제 실베스터 자바드즈키(78) 신부에 따르면 기단을 제외한 예수상만의 높이는 33m이며 이는 예수의 생애 33년을 의미한다.


정확한 높이는 측정되지 않았지만 현지에서 '그리스도 왕'으로 불리는 이 거대 예수상은 위풍당당한 외관을 자랑한다.

주요기사

인구 2만2000명의 소도시 스비보드진은 이 예수상이 관광객과 가톨릭 순례객들을 끌어 모을 것이라며 환영하고 있다.

그러나 이 예수상 건설을 놓고 폴란드 내에서는 가톨릭교도와 무신론자들 사이에 찬반 논란이 일었으며 가톨릭교회 내부의 회의적인 시각과 안전 우려 등으로 수차례 공사가 중단되기도 했다.

건립 과정에서 자바드즈키 신부는 심장마비를 일으켰으나 현재는 회복된 상태다.

예수상 제작 자금은 폴란드뿐 아니라 전세계로부터 기부를 받아 충당했다. 한 순간도 완공을 의심한 적이 없었다는 자바드즈키 신부는 이날 "내 생애 가장기쁜 날"이라고 감격을 나타냈다.

그는 이어 "예수의 뜻을 이행해야 한다는 영감을 받았으며 그 분의 뜻을 이룰 수 있게 해 주신 데 대해 주님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인터넷 뉴스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