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스마트폰’으로 더 똑똑해진 유권자
더보기

‘스마트폰’으로 더 똑똑해진 유권자

동아일보입력 2010-06-03 03:00수정 2010-06-03 17:2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후보자 공약 비교부터 개표 상황 관전까지 손안에서 척척선거정보 애플리케이션 인기후보들도 포스터-명함에 QR코드폰 갖다대면 그림-텍스트 와르르
사용자들의 실시간 위치를 기반으로 지역·정당·인물별 후보자를 검색해 주는 핸드스튜디오의 애플리케이션 ‘후보자 검색’. 선거정보를 원하는 유권자들의 관심으로 누적 다운로드 횟수가 3만2000건을 돌파했다. 선거 애플리케이션 캡처
‘자, 우리 동네 후보들 이름 한번 다시 볼까?’

한꺼번에 8명을 투표해야 하는 지방선거일인 2일 아침. 대학원생 이현주 씨(26·여)의 부모님은 “도대체 누가 누구인지 모르겠다”며 선거 공보물을 펴놓고 메모를 하는 등 바쁜 모습이었다. 하지만 이 씨는 아이폰으로 자신의 지역에 출마한 후보자 명단을 여유 있게 살펴봤다. 집을 나서기 전 후보자 검색 애플리케이션에 접속해 봤다. ‘서울특별시 광진구 광장동.’ 실시간 위치검색으로 현재 위치가 검색되더니 자동으로 시도지사, 시군구 의원 등 선거구별로 후보 명단이 사진, 약력과 함께 화면에 나타났다. 이 씨는 평소 눈여겨봤던 후보의 이름과 사진을 가볍게 훑어본 뒤 휴대전화를 주머니에 넣고 투표소로 가 투표를 마쳤다.

가입자 200만 명을 돌파하는 등 돌풍을 일으킨 스마트폰은 6·2지방선거전의 풍경도 바꿔놓았다. 똑똑한 애플리케이션들은 선거정보를 실시간으로 유권자에게 서비스했다.


스마트폰 사용자들의 실시간 위치를 기반으로 지역·정당·인물별 후보자를 자동검색하고 후보자의 약력 등 상세 정보를 제공하게끔 한 핸드스튜디오의 ‘후보자 검색’은 대표적인 아이폰·안드로이드폰용 선거정보 애플리케이션. 누적 다운로드 횟수가 3만2000건을 넘어서고 2일 기준 아이폰 카테고리에서 무료 애플리케이션 순위 2위에 오르는 등 큰 인기를 모았다.

주요기사

이 외에 ㈜티그레이프도 아이폰용 ‘지방선거’ 애플리케이션을 내놓고 선거정보를 제공했다. 이매진앤쇼에서 만든 ‘매니페스토 애플리케이션’은 지역선택, 미디어 등 카테고리를 분류해 지역별 후보 공약과 선거 홍보 동영상, 선거 캠페인송, 선거 손수제작물(UCC) 등을 담아 눈길을 끌었다.

선거가 끝난 뒤 결과를 신속하게 확인하는 데에도 스마트폰은 유용했다. KBS, SBS 등 각 방송사는 선거방송 애플리케이션을 내놓고 2일 투·개표 정보 및 선거 속보를 전달했다. 선거방송도 실시간으로 볼 수 있었다. 이제 TV 앞을 지킬 필요는 없었다. 애플리케이션을 미리 받아둔 직장인 박형진 씨(32)는 “도심 나들이를 즐기며 투표율을 확인할 수 있었고 예측조사 결과까지 봤다”고 말했다.

이번 선거에선 일부 후보가 발 빠르게 스마트폰을 홍보에 적극 활용하기도 했다. 무소속 맹정주 서울 강남구청장 후보는 선거 포스터에, 한나라당 최호정 서울시의원 후보는 명함에 ‘QR코드’를 도입했다. QR코드(Quick Response code: 흑백 격자무늬로 만들어진 2세대 바코드)는 텍스트와 숫자, 그림 등 다양한 정보를 담을 수 있는 소프트웨어. 유권자들은 QR코드를 스마트폰에 다운로드한 QR코드 인식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읽어 들여 간편하게 후보에 관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었다.

장윤정 기자 yunjung@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