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유’ 송희아, 10월11일 치과의사와 웨딩마치
더보기

‘아유’ 송희아, 10월11일 치과의사와 웨딩마치

입력 2009-07-27 11:45수정 2009-09-21 22: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교빈 동생 수빈 10월 결혼!’

드라마 ‘아내의 유혹’으로 주목받기 시작한 배우 송희아가 10월11일 웨딩마치를 울린다. 예비 신랑은 5살 연하의 재미동포 치과의사인 신 모 씨.

송희아 측은 27일 “10월11일 서울 논현동 빌라드베일리에서 신씨와 백년가약을 맺는다”고 밝혔다. 송희아 측에 따르면 예비 남편 신씨는 배우 서민정의 남편 안상훈 씨의 대학 후배이기도 하다.

결혼 발표와 아울러 송희아 측은 최근 서울 모 스튜디오에서 촬영한 웨딩사진도 공개했다. 독실한 기독교 신자인 송희아는 “하나님의 축복”이라고 결혼 소감을 전했다.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 그녀는 “결혼 후 도미, 현지 한인방송국에서 일할 계획”이라며 “대학 전공인 상담학을 살려 대학원에 진학할 목표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송희아는 SBS 드라마 ‘아내의 유혹’(극본 김순옥·연출 오세강)에서 정교빈(변우민)의 동생 수빈 역을 맡고 스타덤에 올랐다. 97년 SBS 톱 탤런트 선발대회를 통해 연예계에 데뷔, 이후 드라마 ‘여왕의 조건’, ‘용서’등에 출연해왔다.

스포츠동아 허민녕 기자 justin@donga.com

[화보]스타들도 사랑하고 결혼해…짚신도 짝 있다!?
[관련기사]‘아내의 유혹’ 송희아, 5살 연하 치과의사와 10월 결혼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