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대통령 통일고문 9명 추가 위촉
더보기

대통령 통일고문 9명 추가 위촉

입력 2009-07-18 03:00수정 2009-09-21 23:2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부는 대통령에게 통일 정책 등을 조언하는 통일고문 9명을 추가로 위촉했다고 17일 밝혔다. 새로 위촉된 고문은 박용성 대한체육회장과 사공일 한국무역협회장, 김평우 대한변호사협회장, 김정숙 한국여성단체협의회장, 김하중 전 통일부 장관, 정정택 뉴라이트전국연합 수석상임대표, 현홍주 전 주미대사, 인명진 전 한나라당 윤리위원장, 차인태 경기대 교수 등이다. 이에 따라 통일고문은 모두 37명으로 늘어났다.

신석호 기자 kyl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