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수도권]한 건물 입주 점포들 수도계량기 개별 설치
더보기

[수도권]한 건물 입주 점포들 수도계량기 개별 설치

입력 2009-07-13 03:00수정 2009-09-22 00: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르면 올 9월 말부터 한 건물에 입주한 점포들도 개별적으로 수도 계량기를 설치할 수 있게 된다. 서울시는 계량기 분리 설치 허용 및 건물 내 누수 요금 전 업종 50% 감면 등을 내용으로 하는 수도 조례 개정안이 최근 시의회를 통과함에 따라 9월 말부터 시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서울시는 그간 건물 입주자 사이 요금 분담 시비를 일으켰던 계량기를 분리 설치하면 1만4442개 점포가 각각 연 13만7000원씩 요금 부담이 줄어들 것으로 전망했다. 이와 함께 가정용에 한정됐던 수돗물 누수 요금 50% 감면 대상이 영업용과 목욕탕용 등 모든 업종으로 확대된다. 누수 사진이나 수리비 영수증 등 누수 사실 증명서와 누수 감액 신청서를 담당 수도사업소에 제출하면 요금을 감면받을 수 있다.

아울러 165m²(50평) 이하 단독주택으로 제한했던 노후 수도관 개량공사비 지원 대상을 330m²(100평) 이하 다가구주택으로 확대했다.

김지현 기자 jhk85@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