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포토]김 前대표, 취재진 질문에 ‘묵묵부답’
더보기

[포토]김 前대표, 취재진 질문에 ‘묵묵부답’

입력 2009-07-03 14:43수정 2009-09-22 01:4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3일 오후 ‘故 장자연 사건’의 핵심 인물인 소속사 전 대표 김모(40)씨가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송환, 조사를 받기위해 분당 경찰서로 압송되고 있다.

분당(경기) | 양회성 기자 yohan@donga.com

[화보]모습 드러낸 ‘故 장자연 사건’ 핵심인물 소속사 전 대표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