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따뜻한 서비스’ 누드광고 뜨겁네
더보기

‘따뜻한 서비스’ 누드광고 뜨겁네

입력 2009-07-02 00:28수정 2009-09-22 01: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여객기에서 기장과 여승무원이 옷을 입지 않은 채 서비스를 제공한다면? 뉴질랜드의 한 항공사에서 이러한 콘셉트의 세미누드 광고를 선보여 화제다.

광고에 나오는 기장과 여자 승무원들은 옷은 하나도 걸치지 않은 대신에 ‘바디 페인팅’으로 그린 유니폼을 입고 있는 모습을 하고 있다. 이를 모르고 탑승한 승객들은 처음 봤을 때는 깜짝 놀랐지만 이내 미소를 짓는다.

광고를 한 항공사 측에서는 진실되고 따뜻한 서비스 정신을 강조하기 위해서 이러한 광고를 제작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하지만 일부에서는 ‘너무 선정적이다. 꼭 벗어야 진실됨이 표현되는 것이냐’라는 등의 비판이 제기되고 있기도 하다. 누리꾼들은 ‘실제로 있다면 재밌을 것 같다ㅋㅋ’라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유두선 웹캐스터 noixzon@gmail.com

▶스포츠동아 인기화보

[화보] 성장하는 소녀시대 최근 활약상
[화보] 스크린 스타 총출동 에로스 소재 영화 ‘오감도’
[화보] ‘큐티 글래머’ 서수진 코리아 그라비아 화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