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류승완 감독, 빙부상
더보기

류승완 감독, 빙부상

입력 2009-05-10 15:20수정 2009-09-22 09:4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영화 ‘짝패’, ‘주먹이 운다’의 류승완 감독이 빙부상을 당했다.

류승완 감독의 부인이자 영화제작사 외유내강 강혜정 대표의 부친 강창남씨가 9일 별세했다.

향년 68세.

고인의 빈소는 서울 상일동 경희대 동서신의학병원 장례식장 22호에 마련됐다.

발인은 11일 오전 5시. 문의 02-440-8800.

스포츠동아 윤여수 기자 tadada@donga.com

[화보]개성만점! 독창적인 액션영화 감독 류승완

[화보]류승완-정두홍 주연 영화 ‘짝패’ 기자간담회 현장

[관련기사]류승완 할리우드 러브콜…시나리오 기획단계

[관련기사]‘다찌마와 리’ 류승완 감독 “고농축 ‘추억의 액션’ 한사발 하실라우?”

[관련기사]류승완 감독 “배우는 완전 은퇴…감독으로 먹고 살아야죠”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트렌드뉴스

당신만 안본 뉴스

동아 아카이브

오피니언
사설
오늘과내일
횡설수설
광화문에서
동아광장
정치
청와대
국회정당
북한
외교안보
행정자치
경제
기업CEO
부동산
금융
IT
자동차
사회
교육
노동
사건사고
국제
생활문화
스포츠
연예
이슈
연재
트렌드뉴스
오늘의신문
일일외국어
보도자료
다국어뉴스
영어
중국어
일본어
신문보기
보이스뉴스|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