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송호영 서울아산병원 교수 “후학 양성” 1억3000만원 쾌척
더보기

송호영 서울아산병원 교수 “후학 양성” 1억3000만원 쾌척

입력 2008-05-28 03:01수정 2009-09-25 00: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송호영(54·사진) 서울아산병원 영상의학과 교수가 올해 자신이 받은 상금의 일부인 1억3000만 원을 후학 양성에 쾌척했다.

27일 서울아산병원에 따르면 송 교수는 4월 교육과학기술부와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에서 주관하는 ‘대한민국 최고 과학기술인상’을 수상하면서 받은 상금 3억 원, 5월 대한의사협회 100주년 기념 ‘의학자상’을 수상하면서 받은 2000만 원의 40%에 해당하는 1억3000만 원을 병원 측에 기부했다.

송 교수는 식도, 위장관, 눈물관, 혈관 등의 협착증을 개복하지 않고 수술하는 새로운 스텐트를 개발한 공적을 인정받아 과학기술인상을 수상했다.

김현지 기자 nuk@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