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은행계 카드사, 할부-현금서비스 수수료율 소폭 내려
더보기

은행계 카드사, 할부-현금서비스 수수료율 소폭 내려

입력 2007-08-30 02:59수정 2009-09-26 16: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영세가맹점 수수료율 인하를 검토하고 있는 은행계 카드사들이 고객 수수료율 인하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KB카드는 다음 달 28일 이용분부터 할부 수수료율을 종전 연 11.00∼13.50%에서 10.00∼13.50%로 조정해 최저 수수료율을 1.0%포인트 낮추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또 현금서비스 수수료율은 9.50∼26.95%에서 9.00∼26.95%로 조정해 최저 수수료율을 0.5%포인트 인하할 예정이다.

KB카드는 매월 최소한의 일정액만 결제하면 나머지 결제대금은 그 다음 달에 결제할 수 있도록 하는 리볼빙 서비스인 페이플랜 현금서비스 수수료율도 9.00∼26.95%로 조정했다.

KB카드 측은 “최고 수수료율은 변경되지 않지만 종전 7단계였던 고객 등급이 10단계로 세분되면서 대부분 고객이 일정 부분 수수료 인하 혜택을 보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앞서 기업은행은 6월부터 현금서비스 수수료율을 11.25∼26.8%에서 8.0∼27.4%로 변경해 신용도가 우수한 고객에게 적용되는 최저 수수료율을 3.25%포인트 낮췄다.

5월에 수수료율을 낮춘 외환카드도 추가 인하를 검토하고 있다.

김상수 기자 sso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