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하남시장 주민소환투표 무효 소송
더보기

하남시장 주민소환투표 무효 소송

입력 2007-08-18 03:01수정 2009-09-26 18:0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전국에서 처음으로 주민소환절차가 진행 중인 김황식 경기 하남시장은 17일 “주민소환투표 청구 서명부의 상당수가 잘못됐다”며 투표청구인 대표자 등을 검찰에 고발했다.

김 시장은 이날 서울행정법원에 주민소환투표 무효 및 절차정지 가처분 신청도 냈다.

김 시장은 이날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하남시 주민소환추진위원회가 선관위에 제출한 서명부 사본을 검토한 결과 대부분 기본 요건조차 결여된 것으로 확인됐다”며 “대표자, 서명위임자 등 7명을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혐의로 수원지검 성남지청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에 대한 중앙선관위의 해명이 없을 경우 20일 고현철 선관위원장을 직무유기혐의로 형사고발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라고 덧붙였다.하남=이성호 기자 starsk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