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상반기 선박 수주 300억 달러 돌파 사상최고
더보기

상반기 선박 수주 300억 달러 돌파 사상최고

입력 2007-08-08 03:03수정 2009-09-26 19: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국내 조선업체들의 올해 상반기(1∼6월) 선박 수주액이 300억 달러를 돌파해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7일 산업자원부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조선업체들이 모두 364척의 선박을 수주했으며 수주액은 332억 달러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51.3% 늘어났다.

상반기 수주액은 2004년 159억 달러에서 2005년 167억 달러, 2006년 219억 달러 등으로 계속 늘어나는 추세다.

이 기간 중 국내 업계는 전 세계에서 발주된 액화천연가스(LNG)선 발주 물량 13척을 모두 독식했다. 또 올해 6월 말 현재 선박 수주잔량은 앞으로 4년치 일감에 해당하는 1346척(1216억 달러 상당)이나 됐다.

수주잔량은 2004년 현재 918척에서 2005년 980척, 2006년 1164척 등으로 꾸준히 늘고 있다.

한편 올 상반기 건조량도 새로운 건조공법의 적용에 따라 생산성이 향상되면서 지난해 상반기보다 29.1% 증가한 115억 달러어치에 이른다고 산자부는 설명했다.

유재동 기자 jarrett@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