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노회찬 의원 “前대통령 대선 언급 바람직하지 못하다”
더보기

노회찬 의원 “前대통령 대선 언급 바람직하지 못하다”

입력 2007-05-30 03:02수정 2009-09-27 05:5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민주노동당 노회찬 의원은 29일 “김대중 전 대통령이 최근 독일 방문 이후 범여권 대선주자를 잇달아 만나면서 여러 얘기를 하고 있다”며 “전직 대통령이 대선 문제에 대해 지시성 당부를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못하다”고 비판했다.

노 의원은 이날 대전 유성구 리베라호텔 노동조합을 방문한 자리에서 “김 전 대통령은 이번 대선을 ‘여야 간 일대일 대결이 돼야 한다’고 주장하는데 이는 영호남 대결 구도로 돌리겠다는 것”이라며 “범호남 세력으로 영남을 이기겠다는 대선 인식은 지역주의의 부활을 의미하는 것으로 매우 우려스럽다”고 지적했다.

그는 “선진국 정치는 진보와 보수의 대결 구도”라며 “우리나라처럼 영남보수와 호남보수가 대결하는 구도는 어느 선진국에서도 볼 수 없다”고 말했다.

동정민 기자 ditt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