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경련, 이윤호 부회장 정식선임
더보기

전경련, 이윤호 부회장 정식선임

입력 2007-05-15 15:40수정 2009-09-27 08: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전국경제인연합회는 1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전경련회관에서 조석래 회장을 비롯해 회원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임시총회를 열고 이윤호 전 LG경제연구원 원장을 상근부회장으로 정식 선임했다.

이 상근부회장은 향후 2년간 전경련 사무국의 살림살이를 책임지게 되며 경제현안을 해결해 나가는데 정부와 재계의 가교역할을 하게 된다.

이 부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 나가는 것이 지금 전경련에 부여된 가장 중요한 소명중의 하나"라고 말했다.

이 부회장은 이어 "우리 경제가 한 단계 더 도약하려면 경제의 고도성장을 가능케 했던 도전적이고 창의적인 기업가 정신이 되살아나야 하며 정부, 기업, 국민 모두가 분위기를 일신해야 한다"며 "불필요한 규제를 없애고, 친기업 정서를 확산시키는 등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전경련이 조 회장을 중심으로 회원의 단합을 도모하고, 경제계 원로와 회장단, 회원사의 의견을 경청하는데 주력할 것"이라며 "회원이 필요로 하는 사업을 효과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사무국 조직을 효율적으로 바꾸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신치영기자 higgled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