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바둑]제40회 전국아마국수전…수조임의 방향
더보기

[바둑]제40회 전국아마국수전…수조임의 방향

입력 2007-05-14 03:00수정 2009-09-27 08:3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들여다보기만 해도 머리가 지끈거릴 정도로 골치아픈 싸움이 펼쳐지고 있다. 상대보다 한 수라도 빨라야 살아남을 수 있는 게 수상전이다. 이때 중요한 것은 수를 죄는 요령이다.

흑 77은 죄는 방향이 틀렸다. 참고1도 흑 1로 붙이는 게 최선이었다. 백 6으로 나가는 수는 흑 15까지 그물을 치면 몇 걸음 못 나간다. 수순이 매우 복잡하고 길지만 흑 17에 이어 참고2도 백 18부터 38까지의 수조임은 외길이다. 다음 흑 A로 따면 일단 패빅이다. 흑이 이 패를 이기면 빅이 되고 백이 이기면 흑돌을 잡을 수 있다. 그러나 흑은 수를 죄는 과정에서 이미 백 ○ 넉 점을 수중에 넣었고 패의 대가로 다른 곳을 두 번 연타한다면 설령 대마가 죽더라도 남는 장사다.

실전은 죄는 방향(흑 77)을 잘못 잡아 백 104까지 한 수 늘어진 패가 났다. 마땅한 팻감이 없는 흑이 105로 팻감공작을 벌이자 황진형 아마 5단은 백 106으로 야멸치게 패가 날 자리를 해소해버린다. 참고도에 비해 형편없는 대가로 흑대마가 잡혀버린 것이다. (100…89)

해설=김승준 9단·글=정용진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