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충북]‘공명선거’맛보고 공명선거 합시다
더보기

[충북]‘공명선거’맛보고 공명선거 합시다

입력 2006-02-28 06:38수정 2009-10-08 13:0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깨끗한 5.31 지방선거 약속해요.”

충북 증평군 선거관리위원회가 지방선거 입후보 예정자에게 ‘공명선거’라는 글씨가 새겨진 사과(사진)를 전달하는 이색 공명선거운동을 펼쳐 눈길을 끌고 있다.

증평군 선관위는 27일 오후 선거관리위원회 회의실에서 군수 및 도의원, 군의원 입후보 예정자, 정당 관계자 등 50여 명을 대상으로 선거법 설명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선관위는 입후보 예정자의 공명선거를 유도하기 위한 ‘준법 선거 실천을 위한 공개서약식’을 갖고 ‘공명선거’라는 문구가 새겨진 사과를 2개 씩 전달했다.

증평군 선관위 직원들이 증평읍 연탄리 반재달 씨 과수원에서 직접 재배해 수확한 것.

증평군 선관위는 유통업체들이 수능시험을 앞두고 ‘합격기원’ 문구가 새겨진 사과를 판매하는 것에 착안, 지난해 5월 반 씨의 과수원의 사과에 ‘공명선거’ 스티커를 붙여 햇빛이 받지 않도록 했다. 그 뒤 선관위 직원들은 사과나무를 정성스럽게 관리해 지난해 10월 말∼11월 초 표면에 ‘공명선거’ 글자가 새겨진 사과 1500여 개를 수확했다.

선관위는 이 사과를 지방선거에 출마하는 충북도내 다른 입후보자에게도 전달하고 공명선거 캠페인을 통해 주민들에게 나눠 줄 계획이다.

증평군 선관위 김우정 홍보담당은 “‘합격기원’ 사과에 아이디어를 얻어 이 ‘공명선거’사과를 재배했다”며 “이 사과가 지방선거에서 불법사례를 뿌리 뽑는 공명선거의 상징물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기우 기자 straw825@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