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지배구조 우수기업에 2000억 투자”
더보기

“지배구조 우수기업에 2000억 투자”

입력 2006-02-28 03:19수정 2009-10-08 12: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시민단체에서 재벌 개혁운동을 벌였던 현직 대학 교수가 주도하는 펀드가 나온다.

고려대 장하성 경영대학장은 27일 “미국계 자산운용사 라자드, 좋은기업지배구조연구소와 함께 2000억 원 규모의 펀드를 준비하고 있다”며 “다음달 국내 기관투자가를 대상으로 설명회를 가진 뒤 4월 중 설립할 것”이라고 밝혔다.

주가가 저평가된 10여 개 우수 중소기업에 경영자금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분산 투자하겠다는 것. 투명 경영 등의 조건을 제시하고 투자대상 기업이 이를 지키지 않으면 자금을 회수할 계획이다.

운용은 라자드가 맡고 좋은기업지배구조연구소는 투자대상 기업의 지배구조 분석을 담당한다. 장 교수는 투자고문으로 투자대상 선정과 자금회수 등 최종 의사결정에 참여한다. 장 교수는 “지배구조가 좋은 기업에 장기 투자할 것”이라고 말했다.

손택균 기자 sohn@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