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경향신문 조용상사장 사퇴
더보기

경향신문 조용상사장 사퇴

입력 2006-02-21 03:03수정 2009-09-30 11:5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경향신문사 조용상(趙龍相·60) 사장이 20일 이사회에 사표를 제출했다. 조 사장은 최근 자신이 내정한 편집국장 후보에 대한 임명 동의안이 두 차례 부결되자 사퇴를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 사장은 지난해 7월 연임됐으며 임기는 2007년 7월까지였다.

권재현 기자 confetti@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