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6자회담 수석대표에 천영우 씨, 대표단 새 진용 갖춰
더보기

6자회담 수석대표에 천영우 씨, 대표단 새 진용 갖춰

입력 2006-02-20 18:19수정 2009-09-30 12: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부는 20일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에 천영우(千英宇) 외교통상부 외교정책실장을 임명했다.

천 신임 수석대표는 당분간 외교정책실장을 겸임하다 북핵문제와 평화체제 구축 논의를 전담하는 한반도평화외교본부(가칭)가 출범하면 본부장으로 자리를 옮길 예정이다.

천 수석대표는 이날 "6자회담이 한반도 평화와 안전에 의미 있는 기여를 하도록 열과 성을 바치겠다"고 말했다.

6자회담 차석대표는 최근 외교부 북핵외교기획단장에 임명된 이용준(李容濬) 단장이 맡게 됐다.

천 수석대표는 1999~2000년 경수로사업지원기획단 국제협력부장으로서 북핵문제를 다뤘고, 이 차석대표는 1990년대 한반도에너지개발기구(KEDO) 설립과 대북 경수로 협상에 참여한 뒤 2003~2004년 KEDO에서 일한 북핵 전문가다.

당초 6자회담 수석대표 후보에 김숙(金塾) 전 외교부 북미국장이 유력하게 거론됐으나 음주운전 전력 등으로 낙마했다.

교착상태에 빠진 6자회담 재개와 관련해 외교부의 고위 당국자는 이날 "꽃이 피고 새가 울면 좋은 일이 있겠죠"라고 말해 3월 말 이후에 회담이 열릴 수 있을 것임을 시사했다.

윤종구기자 jkma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