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윤상림-황우석 國調요구서 野4당 오늘 제출
더보기

윤상림-황우석 國調요구서 野4당 오늘 제출

입력 2006-02-16 02:59수정 2009-09-30 12: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나라당과 민주당, 민주노동당, 국민중심당 등 야 4당은 15일 원내수석부대표 회담을 열고 법조 브로커 윤상림 씨 사건과 황우석(黃禹錫) 서울대 교수 연구팀 사건에 대한 국정조사 요구의 구체적인 내용에 합의했다. 이 국정조사 요구서는 16일 국회에 제출될 예정이다.

윤 씨 사건에 대한 국정조사 요구서는 의원 29명으로 특별위원회를 구성해 △향응, 금품수수 등 불법 로비 여부 △돈세탁 여부 및 배후 △윤 씨가 관련된 이권사업에 대한 청와대 및 정치권 개입 여부 △윤 씨를 매개로 한 기업의 부당 로비 등에 대한 조사를 하도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황 교수 사건의 경우 특위에서 △논문 조작 및 윤리위반 내용 △정치권 로비 및 유착 의혹 △언론 청부 취재 여부 △황 교수 부당 지원에 관한 정부 부처의 개입 및 은폐 의혹 등을 다루도록 요구했다.

이정은 기자 lighte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