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여자프로농구]캐칭 없어도… 우리銀, 삼성에 1점차 역전승
더보기

[여자프로농구]캐칭 없어도… 우리銀, 삼성에 1점차 역전승

입력 2006-02-16 02:59수정 2009-09-30 12:2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캐칭 없이도 이긴다.’

우리은행이 5연승을 달리던 삼성생명에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며 단독 선두에 복귀했다.

우리은행은 15일 춘천 호반체육관에서 열린 홈경기에서 종료 1초를 남기고 터진 김계령(19득점 7리바운드)의 역전골로 삼성생명에 60-59, 1점 차의 승리를 거뒀다.

우리은행은 김영옥(13득점), 김은혜(10득점)가 고비마다 3점슛을 터뜨리며 분위기를 반전시켰고, 홍현희(13득점 8리바운드)가 든든하게 골밑을 지켜주는 등 주전들이 고르게 활약하며 타미카 캐칭의 공백을 메웠다.

삼성생명은 ‘공룡 센터’ 케이티 핀스트라(37득점 12리바운드)가 팀 득점의 3분의 2가량을 넣으며 분전했지만 나머지 선수들이 뒷받침해 주지 못해 연승 행진을 마감해야 했다.

캐칭은 미국프로농구(NBA) 이벤트에 참가하기 위해 14일 출국, 20일 돌아올 예정이다.

이승건 기자 wh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