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대구/경북]서문시장 대체상가 옛 롯데마트 서대구점 확정
더보기

[대구/경북]서문시장 대체상가 옛 롯데마트 서대구점 확정

입력 2006-02-11 06:54수정 2009-10-08 13:5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화재피해를 입은 대구 서문시장 2지구의 대체상가가 베네시움 건물에서 옛 롯데마트 서대구점으로 바뀐다.

서문시장 2지구 상가번영회는 전체 상인 932명 가운데 785명이 대체상가 선정을 위한 투표를 한 결과 669명(85.2%)이 옛 롯데마트 서대구점을 활용하는 데 찬성했다고 10일 밝혔다.

옛 롯데마트 서대구점(대구 서구 내당동)은 연건평 8600평, 지하 3층, 지상 6층 규모로 서문시장에서 1km가량 떨어져 있다. 영업부진으로 지난해 2월부터 롯데가 매장을 폐쇄해 현재 비어 있다 .

2지구 상인들은 당초 대체상가로 정했던 서문시장 부근의 베네시움 건물과 시장 주차빌딩 지하공간은 점포 소유 관계와 절차상의 문제 등으로 빠른 시일 내 상가 조성이 어려울 것으로 판단해 다른 건물을 물색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옛 롯데마트 건물 사용에 따른 보증금 100억 원은 대구시가 지원하고 상인들은 각자 임대료(2.24평 기준 월 8만 원)와 관리비(월 12만 원)를 부담한다.

정용균 기자 cavatina@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