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새마을금고 신협 상호저축은행서도 세금 납부
더보기

새마을금고 신협 상호저축은행서도 세금 납부

입력 2006-02-08 03:11수정 2009-10-08 12: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0일부터 대부분의 새마을금고, 신용협동조합, 상호저축은행에서도 국세와 범칙금 등을 낼 수 있게 된다.

한국은행은 이들 서민금융회사의 연합회 또는 중앙회와 국고수납대리점 계약을 해 각종 국세와 범칙금, 과징금, 벌금, 연금보험료, 고용보험료 등을 취급할 수 있도록 했다고 7일 밝혔다.

국세 등을 낼 수 있는 서민금융회사 영업점은 모두 3837개로 전체 영업점의 79.3%다. 한은은 나머지 점포도 전산시스템을 갖추는 대로 취급을 허용할 계획이다.

한은 관계자는 “이번 조치로 세금 등을 납부할 때 더욱 편리해질 뿐 아니라 은행 창구의 혼잡도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정경준 기자 news91@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