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스포츠 +α]‘이승엽 네트’요미우리 장외홈런방지망 설치
더보기

[스포츠 +α]‘이승엽 네트’요미우리 장외홈런방지망 설치

입력 2006-02-06 03:06수정 2009-09-30 13:4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승엽(30·요미우리·사진)이 ‘고질라’ 마쓰이 히데키(뉴욕 양키스)를 뛰어넘는 장타력을 인정받았다.

일본 스포츠전문지 ‘스포츠 호치’는 5일 요미우리 스프링캠프가 차려진 미야자키 선마린스타디움 외야 오른쪽에 이승엽의 타구로부터 팬들을 보호하기 위한 그물망이 설치된다고 보도했다.

‘이승엽 네트’라는 이 그물망은 이승엽의 타구가 자주 넘어가는 오른쪽 폴 뒤쪽에 설치되는데 역시 왼손 거포인 마쓰이가 요미우리에서 뛸 때 세워진 ‘고질라 네트’보다 뒤쪽에 자리 잡게 된다는 것.

이런 분위기를 반영하듯 하라 다쓰노리 요미우리 감독은 “이승엽이 마쓰이의 공백을 메워주길 바란다”고 기대감을 드러냈고 전 소속팀인 롯데 보비 밸런타인 감독은 “이승엽은 올 시즌 50홈런 이상을 칠 것”이라고 덕담을 했다.

김종석 기자 kjs0123@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