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기아 그랜드카니발 탄생…차값 1980만~2920만원
더보기

기아 그랜드카니발 탄생…차값 1980만~2920만원

입력 2005-07-15 03:10수정 2009-10-08 13:5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기아자동차는 11인승 미니밴 ‘그랜드 카니발’의 신차발표회를 갖고 본격 판매에 들어갔다. 그랜드 카니발은 승합차로 분류되기 때문에 연간 6만5000원의 자동차세만 내면 된다. 사진 제공 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는 14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11인승 미니밴 ‘그랜드 카니발’의 신차(新車) 발표회를 갖고 판매에 들어갔다.

이날 행사에는 정몽구(鄭夢九) 현대·기아자동차그룹 회장과 김익환(金翼桓) 기아차 사장 등 그룹 관계자들과 이희범(李熙範) 산업자원부 장관, 손학규(孫鶴圭) 경기도 지사 등 1500명이 참석했다.

기아차가 26개월 동안 2500억 원을 들여 개발한 그랜드 카니발은 11인승 승합차로 분류돼 연간 6만5000원의 자동차세만 내면 된다.

가격은 부가가치세를 포함해 GX 고급형 1980만 원, GLX 기본형 2270만 원, LIMITED 고급형(오토 기본) 2920만 원이다.

주성원 기자 swon@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