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SBS‘솔로몬의…’女검사 고정출연
더보기

SBS‘솔로몬의…’女검사 고정출연

입력 2005-07-13 03:33수정 2009-10-01 13:5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5일부터 SBS TV의 인기 프로그램 ‘솔로몬의 선택’에 여검사가 패널로 고정 출연한다.

‘솔로몬의 선택’은 주변에서 일어나는 재미있는 사건이나 상황이 법률적으로 어떻게 다뤄질지 보여 주는 상황 재연 프로그램. 대검찰청은 “여검사가 패널로 참여할 수 있도록 해 달라”는 방송사의 요청을 받고 고민해 오다 전국 검찰 직원 1700여 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검사가 TV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게 과연 타당한가”란 게 질문. 그 결과 응답자 84%가 “친근한 검찰상을 심기 위해서는 다소 ‘튀는’ 행동도 필요하다”고 답했다.

대검은 일선 검사들의 추천을 받은 여검사 4명에 대해 카메라 테스트를 실시해 서울북부지검 노정연(魯禎姸·사법시험 35회·사진) 검사를 내정했다. 노 검사는 법조인 가족으로 남편은 조성욱(曺成旭·대검 범죄정보1담당관) 검사, 아버지는 노승행(魯勝行) 전 광주지검장. 남동생 부부(노혁준·魯赫俊 변호사-김소연·金素延 헌법재판소 헌법연구관)와 여동생 남편(이상규·李相奎 수원지검 검사)도 법조인이다.

조수진 기자 jin0619@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