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美, MD 대체할 GS 추진…우주기지 미사일로 지상敵 정밀타격
더보기

美, MD 대체할 GS 추진…우주기지 미사일로 지상敵 정밀타격

입력 2005-05-19 18:27수정 2009-10-01 20: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지구상의 모든 곳을 공격할 수 있도록 우주 공간을 기지로 사용하는 방안이 미국에 의해 가시화되고 있다. 미 공군이 ‘글로벌 스트라이크(GS·Global Strike)’로 이름 붙인 이 방안은 기존 미사일방어(MD) 체제를 대체하기 위한 용도로 분석된다. 그러나 우주 공간마저 전쟁터로 만들 수 있는 이 방안에 대해 경쟁국인 중국과 러시아는 물론 우방인 유럽연합(EU)과 캐나다 등도 강력히 반대하고 있다. 중국 외교부는 미국의 계획이 공개된 지 하루 만인 19일 “우주공간을 군사화하는 데 대해 반대한다”는 성명을 내고 “우주의 평화적 목적을 보장하기 위한 국제법 제정 등의 조치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GS 곧 착수=뉴욕타임스는 18일 미 공군이 조지 W 부시 대통령으로부터 새 국가안보훈령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고 전했다. 이 훈령은 공격용 및 방어용 우주무기 배치에 한 걸음 다가서도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몇 주 안으로 승인이 날 전망.

GS는 2001년 1월 처음 구체적 개념이 제시됐다. 당시 도널드 럼즈펠드 국방장관 지명자는 “미 대통령이 우주에 무기를 배치하는 권한을 확보해야 한다”는 권고안을 냈다. 2002년 부시 대통령은 30년간 유지되던 ‘탄도탄 요격미사일 제한협정(AMT)’에서 탈퇴했다.

우주 무기 배치를 금지하는 AMT에서 탈퇴하자마자 미 공군은 미국의 우주주도권 확보를 추진했다. 우주 주도권은 ‘우주에서 공격받지 않을 자유뿐 아니라 공격할 자유’를 의미하는 것이었다. 미 공군은 여기에 지금까지 수천억 달러를 투자했다.

클릭하면 큰 이미지를 볼 수 있습니다.

▽GS 주요내용=먼저 지상 5500여 km 상공에서 목표물을 타격하는 ‘GS Ⅰ’(우주발사기지)이 있다. 정밀 유도미사일에 최대 0.5t의 폭약을 넣어 지하벙커나 미사일기지를 공격한다. 지구 반대편에 있는 목표도 45분 만에 타격할 수 있다.

둘째, 무게가 100kg에 이르는 텅스텐, 티타늄, 우라늄 금속 덩어리를 지상 목표물에 발사한다. 일명 ‘신의 봉(棒·Rods From God)’으로 불린다. 소형 운석이 지상에 떨어지는 것과 마찬가지로 파괴력은 소형 핵무기에 버금간다.

셋째, 레이저 광선을 인공위성에 장착된 반사경에 쏘아 증폭시킨 뒤 지상 목표물을 타격한다. 이 밖에 미 공군은 우주에서 지상으로 전자파를 쏠 수 있는 무기도 개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GS는 ‘우주 군비경쟁’을 촉발할 가능성이 있다. 러시아는 이미 실력대응을 공언하고 나섰다. 또 전문가들은 2200억 달러(약 220조 원)에서 1조 달러(약 1000조 원)가 소요될 것으로 추정하면서 천문학적인 비용문제를 거론하고 있다.

이진 기자 leej@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