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北 “美와 양자회담 요구한적 없다”
더보기

北 “美와 양자회담 요구한적 없다”

입력 2005-05-09 01:49수정 2009-10-01 21:4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8일 “최근 미국이 우리가 6자회담에는 나오지 않고 북-미 양자회담만 고집하는 것처럼 사실을 왜곡하고 있다”며 “6자회담과 별도의 북-미 회담을 요구한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대변인은 조선중앙통신사 기자의 질문에 답하는 형식을 통해 “우리는 이미 ‘폭정의 거점’이라는 오명을 쓰고는 미국과 어떠한 형식의 회담이나 상종도 할 수 없다는 입장을 명백히 밝혔다”며 ‘폭정의 거점’ 발언에 대한 미국의 사과가 6자회담 재개 조건임을 재확인했다.

대변인은 “미국이 진실로 6자회담을 통해 핵문제를 해결하려 한다면 회담 상대를 무시하고 모욕하는 어리석은 언행을 그만둬야 한다”며 “바로 그렇게 하는 것이 6자회담 재개 분위기를 마련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강조했다.

하태원 기자 taewon_ha@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