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대전/충남]철도시설공단-부패방지위 ‘부패방지협약’ 체결
더보기

[대전/충남]철도시설공단-부패방지위 ‘부패방지협약’ 체결

입력 2004-06-02 18:56수정 2009-10-09 21: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정종환)은 2일 대전 중구 대흥동 본사에서 부패방지위원회(이하 부방위· 위원장 이남주)와 ‘공기업 윤리 확립을 위한 부패방지 시범사업 협약’을 맺었다.

철도시설공단의 이날 협약체결은 체결 대상 14개 기관 중 한국전력에 이어 두 번째.

협약체결에 따라 철도시설공단은 몇 가지 의무사항을 준수해야 한다.

먼저 협약기간인 2005년 12월 말까지 기업윤리교육, 윤리강령 제·개정, 준법 감시시스템 구축 등의 추진계획을 세워 부방위에 제출해야 한다.

또 부방위가 갖고 있는 윤리경영 교육 자료와 교수진을 제공받아 내실 있는 윤리경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국내외 이름 난 윤리경영 우수기업들과도 정보를 나누게 된다.

철도시설공단은 이와 함께 공단에서 발주하는 철도시설의 건설 및 관리를 깨끗하고 투명하게 실천하겠다는 내용의 청렴서약제도 도입했다.

청렴서약제는 ‘공사업체에 부당하게 편의를 제공한 임직원은 징계하고 해당 업체는 2년 동안 입찰을 제한한다’는 등의 구체적인 내용이 포함돼 있다.

정 이사장은 “부방위가 보유한 노하우를 최대한 활용하고 윤리경영을 최우선 경영과제로 삼아 바람직한 철도건설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이기진기자 doyoc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