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고이즈미, 盧대통령에 “부시가 당신에 부담감 많았었다”
더보기

고이즈미, 盧대통령에 “부시가 당신에 부담감 많았었다”

입력 2003-07-30 23:12수정 2009-09-28 19: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조지 W 부시 미 대통령이 5월 노무현(盧武鉉)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진 뒤 그에 대한 불안감을 많이 해소했다고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일본 총리에게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30일 여권 한 관계자의 말에 따르면 일본에서 한일 정상회담(지난달 7일)이 끝나고 만찬을 갖던 중 고이즈미 총리가 “‘부시 대통령이 노 대통령을 만나기 전에는 상당한 부담감을 갖고 있었는데 만나고 나니 불안이 많이 해소됐다’고 하더라”며 미일 정상회담의 뒷얘기를 자세히 전했다는 것.

이 관계자는 또 “고이즈미 총리는 ‘부시 대통령은 노 대통령이 워싱턴에서 새로운 발언이나 제안을 할 것을 예상하고 대비했는데 노 대통령이 부드럽게 워싱턴 방문을 마쳐 다행스럽게 생각하더라’고 전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이승헌기자 ddr@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