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제3시장 '코우' 주당 1만2200원씩 중간배당
더보기

제3시장 '코우' 주당 1만2200원씩 중간배당

입력 2003-07-30 18:28수정 2009-10-08 20:3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제3시장 지정업체인 코우는 주당 1만2200원씩을 중간배당하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2000년 3월 27일 제3시장이 문을 연 뒤 지정업체가 중간배당을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또 배당률도 액면의 244%, 시가(1만5000원)의 81.3%로 상당히 높은 수준이어서 관심을 끌고 있다.

코우는 1987년에 설립됐으며 자동차 스피커 세탁기 등의 부품을 생산하는 제조업체로 98년을 제외하곤 매년 흑자를 내고 있다. 이 회사 장봉순 이사는 “그동안 흑자를 내면서도 배당을 한 차례도 주지 못해 이번에 누적된 것을 한꺼번에 주고 다시 출발하자는 뜻에서 대규모 배당을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홍찬선기자 hc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