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방사성폐기물 처리장 위도 확정…2006년 착공예정
더보기

방사성폐기물 처리장 위도 확정…2006년 착공예정

입력 2003-07-24 18:49수정 2009-10-07 22:3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산업자원부는 24일 원전수거물 관리시설 부지선정위원회를 열고 전북 부안군 위도를 관리시설 부지로 최종 확정했다.

부지선정위원회는 지질조사와 해양지구물리탐사에서 활성단층이 발견되지 않는 등 위도가 원전수거물 관리시설 부지로 적합하다고 밝혔다.

부지환경 투자효율성 부지활용성 항만설치 인프라 등 사업 추진 여건도 양호한 것으로 평가됐다.

▼관련기사▼

- ‘核폐기장유치’ 위도-내륙주민 갈등
- 시위주도 4명구속-3명 영장

산자부는 8월부터 위도에 대한 정밀 지질조사와 환경 검토를 시작해 내년 7월 전원(電源)개발사업 예정구역으로 지정고시하고 2006년 착공할 예정이다.

이어 2008년부터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원전에서 사용한 도구나 의류 등) 처분장을, 2016년부터 사용 후 연료 임시저장시설을 가동할 예정이다.

부지선정위원회는 정부 3명, 연구계 8명, 언론계, 사회단체, 한국수력원자력 등 14명으로 구성돼 15일부터 6차례 종합평가 작업을 마쳤다.

이은우기자 libra@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