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캐릭터 세상이 열린다"…'서울캐릭터페어' 코엑스 20일까지
더보기

"캐릭터 세상이 열린다"…'서울캐릭터페어' 코엑스 20일까지

입력 2003-07-17 18:35수정 2009-09-28 21:1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국내외 캐릭터의 축제인 ‘서울캐릭터페어 2003’이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대서양홀에서 20일까지 열린다. ‘캐릭터 세상이 열린다’는 주제로 개최되는 이 행사는 P&L 인터내셔널(EBS ‘딩동댕 유치원’ 뚝딱이)을 비롯한 100여개 업체가 인형 속옷 과자 주방용품 등 캐릭터 상품을 선보인다.

한국문화콘텐츠진흥원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캐릭터 시장 규모는 약 5조2770억원으로 국산 캐릭터의 시장점유율은 35%였다. 이 행사는 국산 캐릭터의 간판인 ‘마시마로’ ‘뿌까’ ‘둘리’ 외에 ‘브리사보니타’(미국) ‘우주소년 아톰’(일본)을 비롯한 해외 캐릭터를 선보인다. 전북 진안군의 ‘마이용’ 등 지방자치단체 캐릭터도 전시되고 있다.

전시장 곳곳에 배치된 커다란 캐릭터 모형들과 사진을 찍을 수 있으며 애니메이션 상영과 퀴즈대회, 코스튬플레이가 펼쳐진다. 레슬링 선수 캐릭터 ‘마스크맨’을 선보인 바른손은 ‘노지심’ 등 프로레슬러들이 캐릭터 의상을 입고 시범을 보인다.

‘마시마로’ ‘뿌까’ 등 인기 캐릭터 제품의 정품과 유사품을 대조시켜 진위를 식별하는 방법도 선보인다. 입장료 1000∼3000원. 02-2166-2316

조경복기자 kathych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