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기]남구의회,의장 불신임안 가결

입력 2003-07-16 18:14수정 2009-10-10 14:5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천 남구의회는 업체로부터 향응을 제공받아 물의를 빚은 이은동 의장에 대한 불신임안을 가결했다.

남구의회는 의원 21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례회를 열고 13명의 찬성으로 이 의장에 대한 불신임안을 통과시켰다고 16일 밝혔다.

의원들은 “폐석회 처리 방안을 놓고 지역 업체와 의회가 대립하고 있는 상태에서 이 의장이 지난달 13일 업체 간부로부터 향응을 받은 것은 의회의 품위를 손상시킨 행위”라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이 의장은 “향응을 받은 적이 없다”며 “불신임안 무효 소송을 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황금천기자 kchwang@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