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스포츠종합]서주형 실업단사격 4관왕
더보기

[스포츠종합]서주형 실업단사격 4관왕

입력 2003-07-16 17:30수정 2009-10-10 14: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실업 새내기’ 서주형(우리은행)이 제23회 전국실업단사격대회에서 4관왕에 올랐다. 올해 우리은행에 입단한 서주형은 16일 나주에서 열린 여자부 공기권총에서 합계 480점을 쏴 팀 동료 박정희(478.8점)를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 이로써 단체전에서도 금메달을 목에 건 서주형은 전날 25m 권총 개인과 단체전 금메달을 포함해 대회 4관왕이 됐다. 남자 50m 소총복사에서는 김학만(상무)이 합계 701.6점의 대회신기록(종전 699.0점)을 세우며 우승, 단체전 금메달과 함께 2관왕에 올랐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