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장출혈성 대장균 환자 전남서 발생 9명으로 늘어
더보기

장출혈성 대장균 환자 전남서 발생 9명으로 늘어

입력 2003-07-13 18:38수정 2009-09-28 21:4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전남의 2세 남자 유아가 장출혈성 대장균에 감염된 것이 확인돼 확진환자가 모두 9명으로 늘어났다.

국립보건원은 이 유아가 설사 등의 증세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중 균검사 결과 장출혈성 대장균의 하나인 O-UT균이 검출돼 확진환자로 추가했다고 13일 밝혔다.

보건원은 또 경기의 5세 여자 어린이가 신장이 손상되는 용혈성 요독 증세로 투석치료를 받고 있어 장출혈성 대장균 감염 의심환자로 분류했다고 덧붙였다.

이로써 국내 장출혈성 대장균 감염증 확진환자는 9명으로, 의심환자는 26명으로 각각 늘어났다.

이 진기자 leej@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