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그림이 있는 책]마음도 자주 여는 곳에 담아두세요
더보기

[그림이 있는 책]마음도 자주 여는 곳에 담아두세요

입력 2003-07-11 17:34수정 2009-10-10 15: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그 마음을 넣어두는 것보다 더 중요한 건 얼마나 자주 열어보는 서랍에 넣어두었느냐는 거야―평생 열지 않는 곳에 넣어둔다면 이미 그건 잊은 마음이고 버린 마음이란다.”

‘완두콩’(정헌재 글 그림·바다출판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