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사회 포토]법정 들어서는 3人
더보기

[사회 포토]법정 들어서는 3人

입력 2003-07-04 18:48수정 2009-09-28 22:4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대북송금 의혹사건’ 첫 공판이 열린 4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초동 서울지방법원 안으로 구속 피고인 3명이 들어서고 있다. 왼쪽부터 박지원 전 문화관광부 장관, 이기호 전 대통령경제수석비서관, 이근영 전 산업은행 총재.

원대연기자 yeon72@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