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KT&G복지재단 설립
더보기

KT&G복지재단 설립

입력 2003-07-04 18:12수정 2009-09-28 22: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KT&G(사장 곽주영·郭周榮)는 4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대치동 미래에셋 빌딩에서 사회복지법인 케이티앤지복지재단 설립식을 가졌다.

이 재단은 KT&G가 자사주 또는 현금으로 53억원을 출연해 설립됐다. KT&G는 올해 안에 사업비 17억원을 추가로 출연(出捐)할 계획이다.

주요 사업 분야는 △불우이웃 지원 △각종 사회복지활동 지원 △질병 치료사업 등 공익사업이라고 KT&G는 밝혔다.

초대 대표이사에는 김재홍(金在烘) 전 한국담배인삼공사 사장이, 이사에는 김선우(金善祐) 한국방송공사 이사, 박기정(朴紀正) 한국언론재단 이사장, 김성이(金聖二) 이화여대 사회복지대학원장, 곽영균(郭泳均) KT&G 마케팅본부장, 김승철(金承喆) 한국올림픽위원회 위원, 김용환(金容煥) KT&G 고문 변호사, 길호섭(吉浩燮) 사회복지협의회 사무총장 등 7명이, 박홍우(朴弘雨) 영산대 교수, 노준화(盧俊和) 충남대 교수 등 2명의 감사가 각각 선임됐다. 02-563-4456

이헌진기자 mungchii@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