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스펙트럼]「백상어」 노먼, 반년 쉬면 세계랭킹은…
더보기

[스펙트럼]「백상어」 노먼, 반년 쉬면 세계랭킹은…

입력 1998-04-29 19:40수정 2009-09-25 14:5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3일 왼쪽 어깨 관절경수술로 적어도 6개월간 골프채를 잡을 수 없게 된 ‘백상어’ 그레그 노먼(42·호주).

현재 어니 엘스(남아공)와 타이거 우즈(미국)에 이어 세계랭킹 3위인 노먼의 반년 후 랭킹은 어떻게 될까.

1백위권 밖으로 밀려날 것인가. 결론은 ‘아니올시다’다.

아무리 하락한다해도 노먼은 20위안에 들 것이라는 게 AP통신의 예상.

골프랭킹은 지난 2년간의 성적누계로 결정되는데 노먼은 2년간 5승과 5위안에 20번 랭크돼 충분한 점수를 확보해 놓았기 때문.

이는 성적과 대회 참가여부에 따라 등락폭이 큰 테니스랭킹과는 대조적.

테니스에선 한때 세계랭킹 1위였던 안드레 아가시(미국)가 지난해 1백위권으로 추락했고 남미출신으로는 최초로 지난달말 1위에 등극했던 마르첼로 리오스(칠레)가 최근 몬테카를로대회에 불참하자 3위로 밀려났다.

지난해에 이어 올 마스터스대회에서도 예선컷오프에서 탈락하는 등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는 노먼.

그가 당당히 3위로 올라있는 세계골프랭킹은 설득력이 떨어지는 것 같다.

〈안영식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