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국민회의,「공천심사특위」 가동
더보기

국민회의,「공천심사특위」 가동

입력 1998-04-28 19:57수정 2009-09-25 15: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국민회의는 각 시도지부와 지구당에서 추천한 지방선거 출마자에 대해 정밀 심사를 벌여 당선 가능성이 낮거나 도덕성에 하자가 있을 경우 과감히 교체키로 했다.

정균환(鄭均桓)사무총장은 28일 기자간담회를 갖고 “내일부터 ‘6·4’지방선거 후보자특별심사위원회를 본격 가동, 당선 가능성과 낮거나 경선과정에서 금품수수행위를 한 후보 등 도덕성과 선출절차상 문제가 있는 후보에 대해서는 과감하게 교체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부산 울산시장 후보 등 영남권 광역단체장 및 일부 기초단체장에 대해 국민신당과 연합공천을 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라며 “국민신당 박범진(朴範珍)사무총장과 조만간 만나 협의하겠다”고 말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