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대졸 인턴사원 채용기업에 고용기금서 훈련비 지원
더보기

대졸 인턴사원 채용기업에 고용기금서 훈련비 지원

입력 1998-04-19 21:16수정 2009-09-25 15: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노동부는 19일 대졸자 취업난을 완화하기 위해 대졸 미취업자를 인턴사원으로 뽑는 기업에 대해 고용보험기금에서 훈련비를 지원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는 실업자 1백30만명중 15%인 20만명이 대졸 미취업자로 추정되는데다 정부가 권장중인 인턴사원 채용제도에 대해 기업들이 미온적인 반응을 보여 이를 활성화 하기 위한 인센티브 조치다.

노동부는 이에 따라 실무훈련 등 구체적인 인턴사원 훈련계획서를 제출할 경우 심사를 거쳐 훈련비를 지원한다는 방침을 세우고 지원기준과 절차 등을 마련중이다.

지원규모는 훈련비 일부와 훈련기간중 임금의 33∼50%를 지원하는 현행 고용보험의 ‘고용유지훈련지원금’ 수준에서 지급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이인철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