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선박수주 활기 되찾아…국가신인도-환율 안정때문
더보기

선박수주 활기 되찾아…국가신인도-환율 안정때문

입력 1998-04-17 19:44수정 2009-09-25 16: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최근 국가신인도가 조금씩 회복되고 원화환율이 안정되면서 지지부진하던 조선업계의 선박수주가 활기를 띠고 있다.

17일 조선업계에 따르면 삼성과 대우 현대중공업 등 주요 조선업체가 이달에만 15억달러 가량의 정식수주 계약을 체결, 작년 수준을 회복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삼성중공업은 이날 미국의 코노코사로부터 10만5천t급 원유운반선 2척과 유럽 선사로부터 7만3천t급 벌크선 5척 등 모두 7척 2억2천3백만달러어치의 선박을 수주했다.

대우중공업도 10일 네덜란드의 페트로드릴사로부터 원유시추선 2척 2억8천만달러어치를 수주한데 이어 이달 말경 유럽 선사로부터 자동차운반선 액화석유가스(LPG)운반선 등 9척 4억8천만달러어치를 수주할 계획이다.

〈이영이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